웰링턴한인회, 수익성 상업건물 구매 기념 축하 행사 열어

웰링턴한인회, 수익성 상업건물 구매 기념 축하 행사 열어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620 추천 10


c6db7f9abd2c09d87731bfabd64ef5d7_1617075283_9072.jpg
 

3 28() 웰링턴한인회는 수익성 상업건물 구매를 축하하는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이상진 주뉴질랜드 한국대사, 변경숙 오클랜드한인회장, 윤교진 크라이스트처치한인회장, 뉴한총연 이상열 회장 등을 비롯해 한인 10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웰링턴 사물놀이팀 세비소리의 오프닝 공연을 시작으로 윤교진 크리이스트처치한인회장의 부채춤 축하공연 등이 펼쳐졌다.

 

이장흠 웰링턴한인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기록된 역사가 생명력을 갖는 것처럼 웰링턴한인회는 역사에 기록될 자랑스러운 날을 맞이했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이번에 수익성 건물을 구매함으로써 웰링턴한인회가 앞장서 건강하고 화합하는 한인사회를 위해 귀하게 쓰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이 건물은 한인 모두가 주인이 되어야 하고 특히 전문성 있는 건물 유지 관리를 위해서 한인들의 협력과 후원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끝으로 지역 한인회 간의 상호 협력의 관계도 증진시켜가자고 제안했다.

 

웰링턴한인회는 1991년 뉴질랜드 지역별 한인회로 분리된 이후 1999년 웰링턴 도심에 한인회관을 구매하여 2019년까지 20년 동안 한인 커뮤니티의 공간으로 운영하면서 건물의 지진보강을 해야 하는 시점에 매각을 결정했다.

 

그 이후 건물관리위원회를 구성하여 한인회관 재구매를 추진하였으나 재정적 어려움이 많아 우선 수익성 건물을 구매하여 기금 마련을 하기로 방향을 정했다.

 

여러 곳의 상업용 건물들을 검토한 결과, 업퍼 헛(Upper Hutt) 지역에 수익성 건물을 선정하여 지난 1월 임시총회를 통해 최종 구매 의결이 이루어졌고 2월 말 190만 달러에 구매했다.

 

c6db7f9abd2c09d87731bfabd64ef5d7_1617075325_2674.jpg


웰링턴한인회 구매한 건물은 112~120 Main Street Upper Hutt에 있는 메이페어 빌딩(Mayfair Building)으로 1층에 5개의 상가와 2층 주거용 아파트 6~7채에 세입자가 살고 있다.

 

웰링턴한인회는 건물관리 전문인과 자문위원들을 새롭게 재구성하여 상업용 건물 관리에 전문성과 투명한 유지 관리를 위해 신중히 준비해 가고 있다.

 

또한, 웰링턴 한인회는 수익성 건물에 대한 재정적 수입과 지출분 그리고 한인회 운영 비용과 기금 적립 예상 시나리오를 공개하고 향후 10년 내 한인회관 건물 구매 청사진도 발표했다.

 

이장흠 회장은웰링턴 한인회가 지난 20년간의 한인회관 운영과 올해부터는 수익성 건물의 새로운 운영방법으로 뉴질랜드 내 선도적인 한인회 역할을 주도해 갈 것이며 다양한 분야의 한인 커뮤니티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웰링턴한인회는 4 17일 한마음 야유회 체육행사, 5월 시니어 회원 후원행사 및 다문화가족 문화행사, 6 2040세대 커리어 세미나 행사 등을 계획 중에 있다.

 

이장흠 회장은웰링턴한인회는 세대 교류 활성화와 차세대들의 한인커뮤니티 활동 참여 확대를 중점 과제로 삼고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니 많은 지원 바란다고 덧붙였다.


c6db7f9abd2c09d87731bfabd64ef5d7_1617075377_0384.jpg


c6db7f9abd2c09d87731bfabd64ef5d7_1617075541_0826.jpg
 

c6db7f9abd2c09d87731bfabd64ef5d7_1617075497_9759.jpg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