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 신임 총영사에 김인택 전 주나이지리아 공사참사관 부임

오클랜드 신임 총영사에 김인택 전 주나이지리아 공사참사관 부임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256 추천 4


74ab2208d98be42b22c3ea041fab4a56_1617254059_6548.jpg
 

김인택 전 주나이지리아 공사참사관 겸 라고스 분관장이 오클랜드 신임 총영사로 발령을 받아 오는 44() 오클랜드에 도착할 예정이다.

 

김인택 신임 총영사는 향후 2주간의 격리 시설에서 격리를 마친 후 4월 중 신임 총영사로서의 공식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김인택 총영사는 1990년 외교부에 입부한 이후 주오스트리아 대사관, 주프랑크푸르트 총영사관을 거쳐 주독일 1등서기관, 주케냐 공사참사관, 주나이지리아 공사참사관 겸 라고스 분관장 등을 역임했다.

 

한편 전임 홍배관 총영사는 지난 212일 임기를 마치고 한국으로 귀임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