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클랜드한인회, ‘2022년 한인의 날’ 개최 연기

오클랜드한인회, ‘2022년 한인의 날’ 개최 연기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905 추천 3


86a687597362b992602eaea9e7be76f5_1645051160_5848.jpg
 

오클랜드한인회(회장 조요섭)는 뉴질랜드 내 오미크론 확산으로 326일 예정됐던 오클랜드 한인의 날 행사 개최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오클랜드한인회 조요섭 회장은 뉴질랜드 정부의 방역 지침에 따라 많은 인원이 모이는 행사 개최가 안전하지 않다는 판단하에 2022년 한인의 날 행사를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다고 전했다.

 

오클랜드한인회는 오는 10월 중순에 개최를 예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날짜는 추후에 공지할 예정이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