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K-Culture in the Park 행사 성료

제2회 K-Culture in the Park 행사 성료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938 추천 6


f62ac4f155ec8197fdd04cfd066e4572_1672885356_7792.jpg
 

한국문화예술협회(KCS: Korea Culture Society, 회장 이관옥) 2022 12 17일 오클랜드 콘웰파크 내 원트리 힐 팔각정에서 제2K-Culture in the Park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가족과 함께 주말 나들이를 나온 오클랜드 시민 및 관광객들에게 한국 문화 체험을 함께하며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좋은 추억이 될 수 있는 뜻깊은 행사가 됐다.

K-Culture in the Park 행사는 지난해 12 18일 오클랜드 원더홈 파크에서 제1회 행사를 개회했고 올해로 2회 행사를 개최한 것이다.

한국문화예술협회 이관옥 회장은 앞으로 매년 정기적 연례행사로 정하여 크리스마스 전주 토요일에 행사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행사 첫 순서는 동양화를 뉴질랜드에 알리는 시간으로 시작되었다. 대한민국 국전 심사위원장을 역임한 정영남 화백(전 고려대학교 동양화 강사)의 지도아래 정영남 화백이 준비한 부채에 다양한 색감을 채색해서 부채 공예 작품을 만드는 것인데 작품에 참여한 대부분의 참여자는 이날 공원 나들이를 왔던 키위 어린이들이었다.

f62ac4f155ec8197fdd04cfd066e4572_1672885386_7228.png
 

행사 두 번째 순서로 한국 전통 음악을 뉴질랜드에 알리는 시간을 가졌다.

오클랜드에서 활동하고 있는 박덕임 씨는 가야금, 남성식 씨는 대금을 함께 연주하여 춘산도, 진도아리랑, 망고강산, 난타를 공연하여 객석에 흥을 더해 주었다.

행사 세 번째 순서는 한국 고전무용을 뉴질랜드에 알리는 시간이었다.

오클랜드에서 25년째 공연하며 많은 학생들을 지도한 성정미 고전무용수의 우아한 부채춤으로 객석을 뜨겁게 달구었다.

이어서 대한민국 국전 심사위원장을 역임한 정영남 화백의 한국화 휘호 시연이 있었다. 정 화백은 대한민국 문화관광부, 지방 자치 단체 문화 행사 등에서 다수의 휘호 시연을 한 바 있는데, 눈 앞에서 정 화백의 붓 놀림 실력과 그림 솜씨를 본 참가자들은 뜨거운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 외에도 사물놀이 공연과 기타 공연도 이어져 참가한 모든 이들의 흥을 돋우었다.

공연이 끝난 후 공원에 숨겨 놓은 보물찾기 게임을 했으며 참가자들은 초등학교 소풍 때 느꼈던 진한 추억과 함께 KCS 주최 측에서 마련한 불고기 바비큐 파티를 하면서 공연을 즐긴 객석의 관객들과 함께 음식을 나누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f62ac4f155ec8197fdd04cfd066e4572_1672885441_9155.jpg


f62ac4f155ec8197fdd04cfd066e4572_1672885430_971.jpg


f62ac4f155ec8197fdd04cfd066e4572_1672885437_8285.jpg
 

기사 및 사진 제공: KCS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

 
 
 

타임즈 최신기사

글이 없습니다.

인기기사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