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크리스마스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362 추천 1


리안의 뉴질랜드 이야기(30)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621_6031.png
 


안녕하세요. 벌써 2021년이 얼마 남지 않아 크리스마스가 온 것이 믿기지 않는 리안의 뉴질랜드 이야기 리안입니다. 매년 뉴질랜드에서 크리스마스를 겪으며 이제 조금은 한여름의 크리스마스가 익숙해진 것 같아요. 


처음 뉴질랜드에서 크리스마스를 겪었을 때 여름의 크리스마스는 전혀 크리스마스 느낌이 안 난다며 주위 사람들에게 볼멘소리를 했던 것이 기억이 납니다. 


조금씩 키위 스타일의 크리스마스를 즐기다 보니 뉴질랜드 스타일의 크리스마스가 궁금하실 분들을 위해 이번 칼럼에서는 뉴질랜드의 크리스마스에 관해 소개를 해드리려고 해요. 


예쁜 진홍색 포후투카와(Pohutukawa) 꽃이 피는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뉴질랜드 키위들은 어떻게 크리스마스를 즐길까요?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662_1256.jpg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휴일

뉴질랜드도 매년 크리스마스인 12월 25일은 뉴질랜드 법정 공휴일입니다. 또한 크리스마스 다음 날인 박싱데이(Boxing day)도 뉴질랜드 법정 공휴일로 지정되어 있습니다. 


뉴질랜드의 키위들도 한국인들과 마찬가지로 연말 휴일 기간에 휴가를 사용하여 한 번에 길게 쉬는 경우가 많으며 가게들도 크리스마스 기간을 시작으로 새해까지 가게를 오픈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특히 편의 시설들도 크리스마스 당일에는 열지 않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미리 장을 봐두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935_1787.jpeg
 


한여름의 크리스마스

뉴질랜드의 12월은 한국과 계절이 반대로 여름이기 때문에 한국의 눈 오는 크리스마스와 전혀 다른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연출됩니다. 


대부분 키위들은 크리스마스 연휴 기간에 여행을 떠나는 경우가 많으며 크리스마스를 기념하는 다른 국가들과 마찬가지로 크리스마스 기간부터 새해까지 많은 상점들이 문을 닫습니다. 


이 기간에는 많은 키위들이 여행을 위해 지역을 이동하거나 도시에서 시골로 떠나는 경우가 많으며 키위들에게 여름 성수기에 해당하기 때문에 숙소를 미리 구하지 않으면 예약이 일찍 마감될 수 있습니다. 


키위들은 크리스마스 휴가 기간에 캠핑, 해변 등에서 물놀이와 바비큐를 하며 크리스마스 여름휴가를 즐깁니다.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기간에 바닷가에 방문하시면 많은 키위들이 가족이나 지인들과 함께 파티를 하고 있는 것을 쉽게 발견할 수 있습니다. 크리스마스에 따뜻한 핫초코 음료와 케이크보단 시원한 맥주와 해산물 & 고기 BBQ를 즐기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위에서 알려드린 포후투카와(Pohutukawa)는 뉴질랜드에서 크리스마스가 다가왔음을 느낄 수 있는 꽃으로 12월에 날씨가 따뜻해지는 시점에서 크리스마스가 다가왔을 때 빨간 털실 같은 꽃잎이 아름답게 피고 떨어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특성으로 뉴질랜드에서 포후투카와 꽃은 뉴질랜드 크리스마스트리라고 불리기도 하며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상징으로 많이 사용됩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760_1929.jpg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대표 장식

뉴질랜드의 키위들 중 일부도 크리스마스를 맞이하여 집의 외관을 장식합니다. 크리스마스트리부터 다양한 조명과 장식을 이용하여 아름답게 집을 장식하여 크리스마스 기간에는 전통적으로 집의 외관을 장식해온 동네를 구경하기 위하여 많은 사람들이 몰리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대표적인 크리스마스 집 외관을 장식해온 곳으로는 오클랜드의 Franklin Road가 있으며 MOTAT도 크리스마스 조명 장식으로 유명한 곳입니다. 하지만 두 곳 모두 2021년 크리스마스에는 코로나의 위협으로 진행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794_9807.jpg
 

뉴질랜드의 크리스마스 음식

뉴질랜드도 크리스마스에 전통적인 방식의 요리를 즐깁니다. 칠면조나 햄을 중심으로 감자나 고구마와 같은 구운 야채가 함께 나오는 크리스마스 로스트 요리는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디너에 필수로 올라오는 메뉴입니다. 


이 외에 양고기, 소시지, 연어와 같은 해산물 요리, 샐러드 등 가족들 취향에 맞는 요리들이 식사 메뉴로 올라옵니다. 


또한 크리스마스 기간에 집에서 저녁을 먹기보다 야외에서 가볍게 식사를 하는 경우가 있으며 해변이나 피크닉에서 즐기는 다양한 바비큐 요리와 피크닉 메뉴들도 많이 먹습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821_1941.jpg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디저트

뉴질랜드에서 크리스마스에 가장 많이 팔리는 케이크 종류는 Cathedral Christmas Cake라고도 불리는 크리스마스 케이크입니다. 


뉴질랜드의 크리스마스 디저트로 전통적인 크리스마스 과일 케이크인 가톨릭 크리스마스 케이크를 먹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케이크 안에는 과일과 견과류가 잔뜩 들었으며 케이크를 얇게 썰었을 때 과일들과 견과류들의 아름다운 외관으로 성당의 스테인드글라스 창과 닮아 보이기도 합니다.


이 외에도 대표적인 크리스마스 점심 디저트로는 뉴질랜드의 대표적인 디저트 파블로바(Pavlova)를 먹기도 합니다. 파블로바는 머랭을 베이스로 한 디저트로 겉은 바삭하며 안은 부드러운 케이크입니다. 보통 파블로바 위에 크림과 과일을 곁들어 먹습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859_2392.jpg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축제

여름의 크리스마스지만 여전히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뉴질랜드도 다양한 크리스마스 축제를 진행합니다. 다만 실제 크리스마스 기간인 12월 25일에는 대부분 키위들이 여행을 떠나기 때문에 축제 시즌이 11월부터 시작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대표적인 뉴질랜드 크리스마스 축제로는 오클랜드 시티에서 진행되는 산타 퍼레이드가 있으며 해당 퍼레이드는 지역별로 다양한 기업, 지역사회 클럽, 나라별 사회 그룹 등이 참가하여 크리스마스 주제에 맞춰 노래를 부르고 축제 분위기를 즐길 수 있도록 합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877_2507.jpg
 

박싱데이

뉴질랜드에서 박싱데이는 많은 제품을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날입니다. 크리스마스 다음 날에 박싱데이에 진행되는 쇼핑은 키위들에게 많은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기 때문에 가족들과 함께 미리 리스트를 작성하여 필요한 물건을 당일에 구매하기도 합니다. 


다만 크리스마스 박싱데이를 맞이하여 기존 가격을 할인한 것처럼 표기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박싱데이 전에 해당 제품의 가격을 미리 확인해두는 것도 합리적인 소비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박싱데이도 크리스마스와 함께 법정 공휴일이기 때문에 가족들과 함께 쇼핑 대신 휴식을 택하는 사람들도 볼 수 있습니다.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2900_3753.jpeg
 

이렇게 뉴질랜드 크리스마스에 대해 알아봤습니다. 비록 2021년의 크리스마스도 코로나19로 인하여 많은 축제가 취소되고 해외로 여행을 갈 수 없다는 제한이 있지만 다행히 지역 이동이 가능하여 뉴질랜드 내 여행이 가능하게 바뀌어 다행이라고 생각이 드네요. 


여러분들도 크리스마스와 한 해 마무리 잘하시고 저는 2022년 새로운 정보로 돌아올게요! 다들 메리 크리스마스 & 해피 뉴이어!


23e31b478a894acf6ed4700f87623735_1640133011_8634.jpeg
 


34328fb71155af3ed1fa26d72466cf70_1620699667_9865.jpg 

       리안  


네이버에서 [리안의 뉴질랜드이야기]를 검색해보세요!

BLOG: https://blog.naver.com/tozhawjdeod 

Email: tozhawjdeod@naver.com 

Facebook: https://www.facebook.com/NZLIANNE/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