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기지 전쟁 시작되나… ANZ 은행 1년 고정 모기지 금리 2.79%로 내려

모기지 전쟁 시작되나… ANZ 은행 1년 고정 모기지 금리 2.79%로 내려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536 추천 6


b0f7cbdca362a1524973359dc026d75e_1590034281_347.jpg
 

5 20() ANZ은행은 1년 고정 모기지 금리를 2.79%로 내렸다. 이는 은행의 신규 고객 유치를 위한 자구책의 일환으로 18개월 고정 금리는 3.05%, 22.95%, 3년은 3.35%로 각각 인하했다.

 

얼마 전 시중은행으로서는 가장 먼저 키위뱅크와 ASB은행이 3% 미만의 금리를 제시한 데 이어, 지난 5 11ANZ 은행도 1년 고정 금리를 2.99%로 인하했고 웨스트팩, HSBC, TSB등 대부분의 시중 은행들도 줄줄이 주택 대출 금리를 인하했다.

 

ANZ은행의 소매/비즈니스 뱅킹 매니저 벤 켈러는 사상 유례없는 Covid-19 팬데믹의 영향으로 미래가 불투명한 어려운 시기를 맞은 대부분의 집 소유주들의 부담을 최소화하고 뉴질랜드 경제가 조속히 회복되는 데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했다.

 

인하된 특별 금리는 5 21일부터 적용되며 특별 금리 적용 기간은 아직 확정된 바 없으며 시장 상황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웨스트팩 은행 경제학자 도미닉 스티븐스는 중앙은행이 경기 회복을 위한 양적 완화 정책이 필요하다고 판단할 경우 현재 0.25%인 기준금리를 연말 전 -0.5%까지 내릴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언급해 뉴질랜드도 마이너스 금리 시대에 돌입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엘렌 킴_하코츠(Harcourts)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