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NZ에서 한국 입국 확진자, NZ에서 감염됐다는 증거 없어

[속보] NZ에서 한국 입국 확진자, NZ에서 감염됐다는 증거 없어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2402 추천 4

352947dd264b69eb36f91063078b99fe_1595899179_6541.jpg
 

크리스 힙킨스 보건부 장관은 지난 7 22일 뉴질랜드에서 한국에 입국한 사람이 확진 판정을 받아 뉴질랜드 지역 내 감염이 의심되는 사안에 대해서 그 사람이 뉴질랜드에서 감염됐다는 증거가 없다고 밝혔다. 

 

하지만 그는 7월 21일 그 사람이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출발할 때 이용한 NZ555편의 승객 중 특히 그 사람 좌석의 앞 줄과 뒷 줄에 앉았던 사람들을 접촉해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7월 22일 한국에 도착하자 마자 실시한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이 사람은 한국으로 가는 도중 환승하기 위해 싱가포르에서 14시간을 머물렀다.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 국장은 "이 사람에 대한 자세한 신상명세는 한국의 사생활보호법에 의거해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힙킨스 장관은 접촉 가능성이 있는 5가구 사람들은 모두 건강하고 자가 격리하고 있으며 오늘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애슐리 블룸필드 보건 국장은 오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명이 발생했으며 격리 시설에 머물고 있다고 밝혔다.

 

오늘 추가된 확진자는 20대 여성으로 아프가니스탄에서 입국했다. 그녀는 도착 후 3일째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12일째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오늘까지 뉴질랜드에 누적 확진자 수는 1,207명이며 활성 확진자는  21명이다.

  

자세한 코로나19 현황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보건부 코로나19 현황 페이지

https://www.health.govt.nz/our-work/diseases-and-conditions/covid-19-novel-coronavirus/covid-19-current-situation/covid-19-current-cases

 

▶관련기사: NZ에서 한국 간 사람, 코로나19 감염자로 판명…NZ내 지역 감염 의심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