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군인, 간첩 혐의로 기소

뉴질랜드 군인, 간첩 혐의로 기소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1172 추천 5


297a712e92f54723acb540c6ad1b3907_1606270654_1723.jpg
 

한 뉴질랜드 군인이 간첩 혐의로 기소됐다. 뉴질랜드 방위군 군사 검찰국장은 린튼 군사 기지 소속의 한 군인에 대해 17가지 혐의로 기소했다


이 군인은 군법 회의에 회부될 예정이며 다음의 17가지 혐의에 관해 재판을 받는다.


△ 간첩 혐의 4
△ 간첩 미수 혐의 2
△ 불법 출판물 소지 혐의 2

△ 부정한 목적으로 컴퓨터 시스템 접근 혐의 3

△ 군인 규율을 위반하거나 군인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행위를 한 혐의 1
△ 의무 태만 혐의 1

△ 서면 지시 불이행 혐의 4 


297a712e92f54723acb540c6ad1b3907_1606270683_5728.jpg
 

그 군인은 린튼 군사 기지에서 체포될 당시 극우단체의 일원으로 의심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때문에 백인 우월주의자들이 뉴질랜드 방위군에 침투했을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극단주의 단체인 워거스 크리스티(Wargus Christi)는 온라인을 통해 체포된 군인이 조직의 일원이라고 주장했다. 그 단체는 스스로 군사 수도원 기독교 형제단이라 표현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