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최악의 전기회사는 어디?

뉴질랜드 최악의 전기회사는 어디?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1483 추천 7


e103e5e364fe306544a4548a31cf6a8a_1622757330_0421.jpg
 

뉴질랜드 소비자원은 뉴질랜드 국민이 평가한 뉴질랜드 최고·최악의 전기회사를 밝혔다. 


뉴질랜드 국민 1,511명을 대상으로 한 이번 조사에 따르면 올해 최고의 소비자 만족 평가를 받은 회사는 파워샵(77%)과 일렉트릭 키위(70%)로, 고객들은 이들 회사에 대해 가격대성능비 면에서 평균 이상의 평가를 했다.


소비자원의 존 더피 원장은 "평가에 있어 가격이 중요한 요소이지만, 소비자들은 좋은 고객 서비스가 중요한 요소라고 말하고 있다"고 밝혔다.


더피 원장은 파워샵 고객 중 90%가 "예상했던 방식으로 처리되지 않은" 고객 서비스 문제를 겪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가장 나쁜 평가를 받은 회사는 콘택트 에너지였는데, 이 회사는 지난 4년 동안 가장 나쁜 점수인 42%의 만족도를 얻는 데 그쳤다. 전기회사 평균은 52%이다.


e103e5e364fe306544a4548a31cf6a8a_1622757425_2015.jpg
 

트러스트 파워는 가격대성능비 점수에서 평균(29%)을 밑도는 28%를 받았다. 이 회사는 2020년 조사에서 가장 낮은 만족도를 받은 회사였다. 


더피 원장은 “콘택트 에너지 고객 중 29%만이 돈을 들인 만큼의 가치를 얻고 있다고 답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사람들은 높은 전기 요금을 내지만 그만큼의 서비스를 받지 못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조사 결과 18%가 지난 1년 동안 매달 전기세를 내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4명 중 1명이 전기료에 대해 걱정하고 있었다.


또한, 응답자 중 30%가 전기회사와 연락하려고 할 때 장시간 대기 시간을 불편해했고, 15%는 잘못된 청구서로 문제를 겪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자사 무료 가격 비교 사이트인 파워스위치를 활용해 전기 요금제를 비교하고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받을 것을 조언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