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오클랜드 경보 3단계 1주일 연장…10월 18일 오클랜드 학교 개학 못 해

[속보] 오클랜드 경보 3단계 1주일 연장…10월 18일 오클랜드 학교 개학 못 해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2181 추천 6


390750a6b1e8cd45ad748dce2dc9f507_1633922326_8247.jpg
 

오늘(1011) 자신다 아던 총리는 오클랜드에 내려진 경보 3단계 기간을 1주 더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즉 경보 3단계의 완화 로드맵이 스텝 1에 머무른다.

 

1018() 이번 조치에 대해 검토할 예정이다.

 

아던 총리는 1018일 오클랜드의 학교가 개학하지 못하며 텀4 학기는 원격 학습으로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와이카토 지역은 1014일까지 경보 3단계를 유지하며 노스랜드도 3일 더 경보 3단계 조치를 유지한다.

 

그는 "보건 및 교육 관련 인력 다수 대상으로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보건 및 장애인 근로자들은 2021121일까지 백신 접종을 완전하게 마쳐야 하며 1030일까지 1차 접종을 받아야 한다.

 

대상에는 GP, 약사, 간호사, 조산사, 구급대원을 비롯해 환자를 치료하는 현장의 모든 의료 종사자가 포함된다.

 

또한, 교육 종사자는 1115일까지 1차 접종을 받아야 하고 202211일까지 백신 접종을 완전히 마쳐야 한다.

 

백신 접종을 받은 교직원만 어린이와 학생들과 접촉할 수 있다


390750a6b1e8cd45ad748dce2dc9f507_1633926098_5794.png
 

△스텝 1

- 한 번에 최대 10명까지 두 가구 이하의 가정이 함께 야외에서 사랑하는 사람들과 모임 가능

- 유치원 정상 운영

- 오클랜드 내에서 해변 방문과 사냥과 같은 레크리에이션 활동 가능


스텝 2

- 마스크를 착용하고 물리적인 거리를 유지하는 방법으로 소매점 영업 가능

- 수영장, 동물원과 같은 공공시설 오픈 가능

- 야외 모임 가능 수 25명으로 증가

 

스텝 3

- 마스크 착용하에 접객업은 50명으로 인원 제한하여 영업 가능(, 손님은 앉아 있어야 함)

- 마스크 착용 및 물리적 거리두기하에 미용실과 같은 밀접 접촉 비즈니스 영업 가능

- 모임 가능 수 50명으로 확대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