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새벽 오클랜드 도심 폭발 사건 발생…5명 부상

오늘 새벽 오클랜드 도심 폭발 사건 발생…5명 부상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954 추천 6


e80c827ac27ad4f0a2f0b1524e29a3af_1661465198_7666.jpg
 

오늘(826) 새벽 오클랜드 도심에서 발생한 폭발로 5명이 다쳤고 그중 4명은 중상을 입었다.

 

소방재난본부(FENZ)는 오늘 오전 628분경에 폭발 사건이 신고됐다고 밝혔다.

 

세인트 존 응급서비스는 부상자 중 4명은 심각한 부상을 입었고 나머지 1명은 중경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오늘 폭발은 오클랜드 비아덕트의 건설 현장에서 발생했는데 현재까지는 미니 바비큐 버너, 가스레인지, 또는 난방 장치에 의해 일어난 것으로 추정된다.

 

e80c827ac27ad4f0a2f0b1524e29a3af_1661466523_1802.jpg
 

사건 발생 당시 현장의 건설 노동자들은 교대 근무 전 함께 아침을 먹을 예정이었다고 전해졌다.

 

현재 사건 현장은 폐쇄됐고 노동자들은 모두 집으로 돌아갔다.

 

세인트 존은 부상자 중 4명은 미들모어 병원으로, 나머지 1명은 오클랜드 시티 병원으로 이송했다고 말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