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B: 중앙은행, 공식현금금리 OCR 인하 내년 2월 까지 기다릴 것

ASB: 중앙은행, 공식현금금리 OCR 인하 내년 2월 까지 기다릴 것

NZ타임즈에디터 댓글 0 조회 167 추천 0

수요일 연간 인플레이션 데이터 공개 결과, ASB는 이제 중앙은행 (RBNZ)이 공식 현금 금리(OCR)를 인하하기 위해 2025 2월까지 기다릴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ASB 수석 경제학자 킴 먼디 (Kim Mundy)는 국내에서 발생하는 인플레이션의 지속적인 강세는 분명하며 중앙은행 (RBNZ)의 신중한 입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Mundy는 연간 비교역적 인플레이션이 더 높아지는 것은 중앙은행 (RBNZ)이 환영할 것 같지 않다고 말했다.

 

Westpac 수석 경제학자 사티시 랜초드 (Satish Ranchhod)는 인플레이션율 하락이 인플레이션 기대치를 안정화하는 데 중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2년 간의 하이킹 주기에도 불구하고 국내 인플레이션은 여전히 통화정책위원회가 인정하는 것보다 "훨씬 높은" 비율로 실행되고 있으며, 결과적으로 금리 인하가 단기적으로는 논의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Kiwibank는 가장 빠른 금리 인하가 중앙은행 (RBNZ) 11월 회의에서 이뤄질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

 

키위뱅크 경제학자 메리 조 베르가라(Mary Jo Vergara), 재러드 커(Jarrod Kerr), 사브리나 델가도(Sabrina Delgado)는 경제 보고서에서 오늘의 발표는 우리가 지금까지 보아온 인플레이션의 하락 모멘텀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Kiwibank는 이제 9월 분기까지 인플레이션이 3% 미만으로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하지만 10월 중순이 되어서야 경제학자들이 이를 서면으로 확인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로 인해 중앙은행 (RBNZ) 11월 회의는 오랫동안 기다려온 통화 정책의 다음 단계인 금리 인하를 시작하기 위한 가장 빠른 날짜가 되었다고 그들은 언급했다.


Photo: businessdesk.co.nz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