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2030년까지 1만개 이상의 전기차 충전기 출시

정부, 2030년까지 1만개 이상의 전기차 충전기 출시

NZ타임즈에디터 댓글 0 조회 133 추천 1

뉴질랜드 최대의 전기 유통업체는 뉴질랜드에 전기차 충전과 관련된 통제를 서두르거나 수십억 달러에 달하는 불필요한 요금에 직면할 것을 경고했다. 

이미 5월에 예측되는 것처럼 전력 시스템은 전기 자동차(EV)와 빅 데이터 센터의 전례 없는 수요에 직면해 있다.

벡터사는 이에 대비하고 있으나, 그러나 부족한 법과 규정 그리고 에너지부가 걸림돌이 되고 있어 최고 경영자 사이먼 매켄지는 이제 준비할 시간이 훨씬 지났다고 경고했다.

Vector 전기차 충전 일정을 조정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전기차가 충전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않을 경우 필요한 용량보다 훨씬 더 많은 용량을 구축해야 합니다.

정부는 2030년까지 10,000개 이상의 충전기가 출시될 때까지 가정용 충전기가 네트워크 피크에서 벗어나도록 지원하는 표준과 같은 규칙이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습니다.

전기차는 전력 네트워크에서 하나의 새로운 부하일 뿐이고, 또 다른 하나는 데이터 센터이다. 전력 네트워크 운영자 트랜스파워는 뉴질랜드는 재생 가능한 발전량이 많기 때문에 가장 눈에 띄는 새로운 산업이 뉴질랜드에 유치되고 있다고 밝혔다.

Vector 2034년까지 10개의 새로운 데이터 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며이 중 대부분은 최근 시작된 7개의 데이터 센터 외에 조만간 운영될 예정이다.

정부는 지난 달 산업계와 협력하기 위해 기관을 초월한 태스크 포스를 구성하겠다고 약속했다. 

Photo: nzherald.co.nz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