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건축허가 검사를 원격 가상 검사로 ...

정부, 건축허가 검사를 원격 가상 검사로 ...

NZ타임즈에디터 댓글 0 조회 81 추천 0

정부는 뉴질랜드 전역에서 건축 허가에 대한 기본 사항을 원격 가상 검사로 정하려고 한다.

건물 및 건설부 장관 크리스 펜크는 영상 회의 방식을 사용하면 건축 허가를 받기 위한 이동 시간과 지연이 줄어들 것이라고 말했다.

펜크는 이 조치로 운송 과정에서 발생하는 배출량이 줄어들고, 기록 보관 및 문서화가 더욱 원활해지고, 검사관과 건설 전문가 모두의 유연성이 높아져 시간 낭비가 줄어들 것이라고 설명했다. 건물 검사관이 클립보드를 들고 현장에 나타나는 대신, 촬영 장소를 확인하기 위해 영상과 사진을 보내 확인하고, 지리정보와 같은 도구를 사용할 가능성이 있다.

펜크는 "시스템을 악용하려는 사람은 누구든 단속할 것"이라고 말했지만 "대부분 건설업체는 신뢰할 만하다"고 했다.

그는 모든 종류의 측정 및 시각적으로 확인하는 대부분의 작업이 원격으로 이루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원격 검사를 실시하는 데 대한 우려는 위원회의 불안과 위험 회피 심리와 관련이 있다고 생각하며, 측정 도구를 제공하거나 기존의 도구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측정기관의 우려를 감소시킬 것이라고 했다.

카운실은 비용을 회수하기 위해 수수료를 정할 수 있는 권한이 있다. 펜크 장관은 수수료의 금액을 지정할 수는 없지만 검사의 물류에 소요되는 시간을 줄이면 비용이 절감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Photo: rnz.co.nz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