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사람을 구하는 것은 세상을 구하는 것이다: 탈무드

한 사람을 구하는 것은 세상을 구하는 것이다: 탈무드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200 추천 0


김 교수의 책따라 생각따라(71) 

64843610550fb98220d0e61c1da45c5d_1650408214_2123.jpg
 

인생은 B(birth: 탄생)와 D(Death: 죽음) 사이에는 C(Choice: 선택)가 있다고 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극장에 가서 영화를 볼 기회가 적어졌다. 극장에 가는 대신에 OTT(Over the Top)나 유튜브로 영화를 보곤 한다. 영화는 종합예술로 우리에게 상상력과 희망을 제공한다.


선택해서 본 영화 한 편으로 한 인간의 일생이 바뀔 수도 있다. 선택된 한 마디의 대사가 가슴 깊이 새겨져 평생의 좌우명으로도 남곤 한다. 


김태현은 인문학자 지식 큐레이터이다. 대학과 대학원에서 역사와 철학 그리고 경제학을 전공했다, 대기업 근무를 한 후 사업가, 작가, 강연과 탐험 및 명상가로 활동했다. 


저서로는 <세상의 통찰, 철학자의 명언 500>, <지식 교양 지적 대화, 걸작 문학작품 속 명언 500>, <타인의 속마음, 심리학자들의 명언 700>이 있다. 편집자는 200편의 명화 속에 나오는 명배우의 주옥같은 명대사(臺辭) 1,000개를 추려 소개하고 있다.


- 카르페 디엠. 매 순간을 즐겨라. 너만의 특별한 삶을 살아라. 

Carpe Diem. Seize the day. Make your lives extraordinary.


이 명언은 라틴어로 다소 생소한 말이지만, <죽은 시인의 사회>에서 방황하는 청소년들에게 꿈을 심어주는 키팅 선생님(로빈 윌리엄스)이 한 명대사이다. 이 말이 회자될 때마다 그 장면이 머리속에 다시 재생된다. 


그 영화의 장면이 소환되어 배우와 대사가 어우러져 감동을 다시 한번 더 느낄 수 있다. 이 중에서 특별히 기억에 남는 몇 대사들을 소개한다. 명대사와 함께 흘러간 명배우들을 회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 우리의 인생도 어떻게 선택하느냐에 따라서 인생의 결과도 달라질 수 있다.

Also does our life select how to follow, there is a possibility also result of life changing.

<포레스트 검프> 톰 행크스.


- 두려움은 당신을 포로로 묶어 놓지만, 희망은 당신을 자유롭게 한다.

Fear binds you prisoner, but hope frees you.

<쇼생크 탈출) 팀 로빈스.


- 영화는 현실이 아니야. 현실은 영화보다 훨씬 혹독하고 잔인하지.

Movies are not real. Reality is a lot more severe and cruel than movies.

<시네마 천국> 마르코 레오나르디.


- 시는 쓰는 사람의 것이 아니라, 읽는 사람의 것이에요.

Poetry belongs to those who use it, not those who wrote.

<일 포스티노> 필립 르와레.


- 세상에서 가장 위대한 일은 사랑하고, 사랑받는 것이다.

The greatest thing you’ll ever learn is just do love and loved return.

<물랑 루즈> 니콜 키드만.


- 기억은 기록이 아닌 해석이다.

Memory is not a record but an interpretation.

<메멘토> 기어 피어스.


- 대학은 오늘의 지성이 내일의 지성을 가르치는 곳이다.

MIT gets America’s great mind of today, teaching their great minds of tomorrow.

<뷰티플 마인드> 러셀 크로우.


- 생존의 기술은 끝이 없는 이야기이다.

The art of survival is story that never ends.

<아메리칸 허슬> 크리스찬 베일.


- 남을 기쁘게 해 주려는 삶을 살지 마.

Don’t live your life to please anothers.

<블랙 스완> 나탈리 포트만.


- 노인에겐 배울 점이 많아요. 현재와 과거의 연결 고리잖아요.

The elderly have so much to offer. They’re our link with history.

<존 말코비치 되기> 존 쿠삭.


- 사람들의 마음을 바꾸는 데는 용기가 필요해요.

It takes courage to change people’s hearts.

<그린 북> 비고 모텐슨.


- 내 생각에, 모든 인간은 섬이다. 나는 이 말을 믿는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일부의 섬들은 연결되어 있다는 사실이다.

In my opinion, every human being is island. I believe this word. But what is clear is that some islands are connected.

<어바웃 어 보이> 휴 그란트.


- 다른 사람과 비교하는 건 자신의 행복을 망친다.

Making comparison can spoil your happiness.

<꾸빼씨의 행복여행> 사이먼 페그.


- 사랑하고 일하고, 일하고 사랑하라. 그게 삶의 전부이다.

Love and work, work and love. That’s all there is.

<인턴> 앤 해서웨이.


- 출발은 결승점만큼 중요하지 않다.

The start is not nearly as important as the finish.

<라스트 홀리데이> 퀸 라티파.


- 세상은 하나의 커다란 놀이터인데, 사람들은 어른이 되면서 노는 법을 잊어버려.

The world is one playground. And people forget how to play when they grow up.

<예스맨> 짐 캐리.


- 내일에 대한 두려움으로 오늘을 어떻게 살래?

How do you live today with fear of tomorrow?

<세 얼간이> 아미르 칸.


- 사람은 변할 수 있다. 미래를 창조하기에 꿈만큼 좋은 것은 없다.

People can change. There is nothing like dream to create future.

<레미제라블> 휴 잭맨.


- 인생은 아이스크림이에요. 녹기 전에 맛있게 먹어야죠.

Life is ice cream. You should enjoy it melts.

<블랙> 라니 무케르지.


- 세상에서 제일 해로운 말이 ‘그만했으면 잘했어’야.

There is no two words in the English language more harmful than ‘good job’.

<위플래쉬> 마일즈 텔러.


- 천재성에는 인종이 없고, 강인함에는 남녀가 없고, 용기에는 한계가 없다.

Genius has no race, strength has no gender, courage has no limit.

<히든 피겨스> 타리지 헨슨.


- 이상은 평화롭지만, 역사는 폭력적이다.

Ideal is peaceful, history is violent.

<퓨리> 브레드 피트.


- 무례함은 그저 두려움의 표출입니다.

Rudeness is merely the expression of fear.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랄프 파인즈.


- 금이라고 해서 모두 빛나는 것은 아니며 방황하는 자가 모두 길을 잃는 것은 아니다. 

Gold does not all shine, nor does anyone who wanders get lost

<반지의 제왕> 일라이저 우드,


- 진정한 사랑은 누군가를 너 스스로보다 먼저 두는 것이다.

True love is putting someone else before yourself.

<겨울 왕국> 크리스틴 벨.


- 불행은 인간이 창조한다.

Misfortunes are created by man.

<우주전쟁> 톰 크루즈.


- 시작이 있는 모든 것엔 끝이 있다.

Everything that has a beginning has an end.

<매트릭스> 키아누 리브스.


이들 중에 가슴에 와닿는 명대사가 몇 개나 있으신지요?

그리고 그 영화의 그 장면이 떠오르시는지요? 


 김영안

한국서예협회장, 전 단국대 교수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