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재정 적자, 예상보다 적어…순부채 1천억 달러

정부 재정 적자, 예상보다 적어…순부채 1천억 달러

뉴질랜드타임즈 댓글 0 조회 559 추천 4


74ab2208d98be42b22c3ea041fab4a56_1617251452_991.jpg
 

코로나19 대유행 여파가 계속됨에도 불구하고 세금 수입이 늘고 지출에 대한 수요가 줄어듦에 따라 정부 재정이 예상보다 좋아지고 있다.

 

공식 집계에 따르면, 2월에 마감된 8개월간 정부 재정 적자는 45억 달러로 예상치보다 37억 달러가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랜트 로버트슨 재무부 장관은 "우리는 여전히 불안정하고 불확실한 세계 경제 환경에 있다는 것을 계속 인식할 필요가 있다. 올해도 여전히 힘들 것이며 일부 산업과 지역은 특히 어려울 것이다고 말했다.


재무부는 소비 지출이 늘고, 기업 이익, 노동 시장이 좋아져 예상하지 못한 22억 달러의 추가적인 세금 수입이 발생했다고 말했다.


74ab2208d98be42b22c3ea041fab4a56_1617251471_9009.jpg
 

세수가 줄어든 부문은 소비자 수요가 줄어들면서 담배 제품의 관세 수입이 5% 감소했다.

또한, 정부가 제공한 임금 보조금의 상환과 일부 정책 시행이 지연됨에 따라 예상보다 적은 지출을 했다.


순부채 수준은 1,033억 달러로 전체 경제 가치의 32.6%에 해당해 예상치보다 밑돌았다.

로버트슨 장관은 정부는 현재의 경제 상황을 면밀히 살피면서 2021년 재정 수익을 개선하는 데 중점을 둘 것이다고 말했다


뉴질랜드타임즈


저작권자 © ‘뉴질랜드 정통 교민신문’ 뉴질랜드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애드 프라자